보도자료

2022.06.17

크림 자회사 팹, 명품 C2C 플랫폼 ‘시크’ 출시…개인간 거래에도 신뢰 더한다

크림 자회사 팹, 명품 C2C 플랫폼 ‘시크’ 출시…개인간 거래에도 신뢰 더한다

- 2011년 개설된 네이버 최대 명품 카페 시크먼트에서 파생된 중고 명품 C2C 플랫폼

제품 등록 시 셀러 검증 통해 소비자 피해 획기적으로 낮춘 시크먼트 카페 운영 노하우 반영

구매자 요청 시 자체 시크랩’ 통해 검수 서비스 제공하고가품시 300% 보상

 

2022.06.17

 

크림(KREAM)의 자회사 주식회사 팹(주)(공동대표 김건호, 류진혁)는 신뢰를 기반으로 개인 간 명품 거래를 진행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커머스 플랫폼 ‘시크(CHIC)’를 정식 출시했다고 밝혔다.

크림 자회사 팹, 명품 C2C 플랫폼 ‘시크’ 출시…개인간 거래에도 신뢰 더한다

 

10여년 간의 카페 노하우 반영,  판매자 엄선해 개인 간 거래에서도 신뢰도 보장

 

시크는 2011년 류진혁 대표가 개설해 현재까지 활발하게 운영되고 있는 네이버 카페 ‘시크먼트(CHICMENT)’에서 비롯되었다. 시크먼트는 현재 회원 수 60만 명 이상을 보유한 명품 관련 최대 온라인 커뮤니티로 그 안에서 이미 개인 간 거래(C2C)가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.

 

일반적인 C2C 플랫폼에서는 판매를 위해 전화번호 및 계좌 인증을 거치지만, 시크에서는 ▲전화번호 ▲계좌 ▲신용카드 ▲신분증 그리고 ▲더치트(thecheat.co.kr)를 통한 사기 내역 인증을 모두 거친 사용자만 판매가 가능하다. 이 와 같은 시크만의 세분화된 인증단계는 사기 범죄를 최소화하고 보다 안전한 개인 간의 명품 거래를 위해 사기 범죄 관련 형사 및 변호사와의 전문적인 상담을 통해 도입되었다.

 

팹 김건호 대표는, “시크먼트에서 총 5단계 인증 제도를 도입한 결과, 판매자들을 대상으로 사기 사건이 90% 이상 감소하는 등 유의미한 성과를 보인 바 있다”며, “그동안의 판매 데이터로 입증한 판매자 신뢰 요소를 본격 도입함으로써, 그간 C2C 거래에서 취약하다 여겨졌던 신뢰도를 높일 수 있을 것”이라 전했다.

 

또한, 모든 거래 결제 대금은 구매자가 제품을 받은 후, <구매 확정>을 진행한 후 판매자에게 전달되어 개인 간 거래에서 종종 발생했던 결제 관련 사기 가능성도 차단했다.

 

자체 검수센터 '시크랩' 통해 제품 검수 서비스 제공...거래된 제품 가품 판정 시 구매가 300% 보상

 

거래하는 제품에 대해 보다 철저한 검수를 원하는 사용자들에게는 자체 검수센터 ‘시크랩(CHIC Lab)’을 통한 제품 검수 서비스도 제공한다.  

 

시크랩 검수를 거친 제품을 구입 제품이 가품으로 판정될 경우에는 구매 가격의 300%을 보상하고, 시크랩을 거치지 않았더라도, 시크를 통해 판매된 제품이 가품으로 확인되면 구매자에게 상품 가격의 200%를 보상한다.

 

김 대표는, “시크는 고가의 명품 중고품이 오가는 개인 간 거래 과정에서, 거래 상대에 대한 무조건적인 ‘신뢰’가 아닌, 판매자와 제품에 대한 검증을 바탕으로 모두가 안전하게 거래할 수 있는 플랫폼”이라며, “이미 약 7조원으로 성장한 국내 중고명품 시장에서, 시크는 다른 플랫폼들과 차별화되는 가치를 제공할 것”이라고 전했다.

 

한편, 시크는 런칭을 기념하며 무료 검수를 제공하며, 매주 회원들을 대상으로 샤넬・에르메스 등 인기 하이엔드 브랜드 상품을 경품으로 제공하는 럭키드로우(LUCKY DRAW) 이벤트를 진행한다. (이상)